옛 친구

ETC/다이어리 2012.11.08 00:12

오랜만에 만난 옛 친구


원래 이런 친구 였는지 의문이 들정도로 변해 버린 모습에 속상하고 답답했다. 

그런 모습이 오래 되었는지, 전혀 어색하지 않을정도로 몸에 베어있다. 


나만 그렇게 생각하는걸까? 아니면 잘못 본 것일까? 

차라리 나만 그렇게 생각하는거였으면 좋겠다. 너무 잘 알았기에, 더 답답하네.



티스토리 툴바